민추본은 - 민추본 소개 대한불교조계종 민족공동체 추진본부만의 정보와 자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민추본은(news)

언론보도 - 민추본의 최신 소식과 주요 공지사항을 알려드립니다..

제목 [현대불교] 조계종 민추본, 일제 강제징용 역사문화순례
등록일 2019-03-18
조계종 민추본, 일제 강제징용 역사문화순례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3.14 10:12

 
3월 10일부터 12일, 규슈지역 천덕사 등 방문

 
3월 12일 이키섬 천덕사 앞에서 찍은 참가자들의 단체사진. 사진제공=민추본

조계종 민족공동체추진본부(본부장 원택, 이하 민추본)310일부터 12일까지 규슈지역 일제 강제징용 역사현장을 순례하는 ‘3.1운동 100주년 기념 일제강제징용 역사문화순례- 이름 없는 조선인의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를 진행했다. 이 기간 민추본 회원 등 20여 명이 참여해 당시 역사를 돌아보고 희생자들을 추도했다.

이번 행사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일제강점기 민족 수난사와 분단된 한반도의 현실을 성찰하고, 역사가 반복되지 않도록 남북평화통일로 나아가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순례에는 조선인 강제징용 현장인 야하타제철소 탐방, 조선인 조난자의 유골이 안치된 천덕사(텐토쿠지) 참배 및 추도법회, 강제징용 피해자 2세인 배동록 선생을 비롯한 관련 재일 활동가들과 만남 등이 마련됐다.

참가자들은 피해자 유가족의 상세한 증언을 통해 당시 강제동원의 역사와 피해를 제대로 알 수 있었다조선인 강제징용 희생자들의 납골당 무궁화당과 일본인 감시를 피해 이름 없는 조선인 무덤인 휴가묘지를 방문하면서 많은 것을 느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와 관련 민추본은 향후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 사죄와 배상, 유해송환 등을 위해 강제동원 문제해결과 대일과거 청산을 위한 공동행동과 연대해 지속적으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음글 [불교신문] 인터뷰 / 조선인 강제징용 2세 배동록씨
이전글 [법보신문] 민추본, ‘일제 강제징용 역사문화순례’ 성료
목록